A b o u t

》Große Musik ist unerschöpflich. Es gibt in der Musik, genau wie im Leben, keine Grenzen. -Claudio Abbado (1933-2014)《

 

깊은 음악성과 진정성을 지닌 지휘자 정 혜주는 현재 유망한 재능 있는 젊은 지휘자 중 한 명으로 떠오르고 있다.

20216월 이탈리아 벨라노에서 개최된 코모 국제 지휘 콩쿠르(Lake Como International Conducting Competition)에서 1등상을 수상하며 또 한번 자신의 이름을 알린 그녀는 이미 2020년에 세계각지에서 300명이 넘는 지원자들이 참가한 제 2회 유럽연합 지휘 콩쿠르(2nd European Union Conducting Competition)에서 치열한 경쟁을 뚫고 결선까지 진출한 유일한 아시아 지휘자로서 4등상을 수상하였다. 이러한 그녀의 성공적인 등장은 곧바로 여러 국제적인 관심을 받게 되었다.

 

20196월부터 독일 바덴뷔템 주에 있는 도시인 튀빙겐(Tübingen)의 심포니 오케스트라 넥카-알브(Symphony Orchestra Neckar-Alb)의 지휘자로 활동하고 있는 그녀의 주요 오케스트라 지휘 경력으로는 독일 뷔르츠부르크 필하모니 오케스트라(Philharmonisches Orchester Würzburg), 쥐트베스트 도이치 필하모니 (Südwestdeutsche Philharmonie), 프라하 필하모니(Prague Philharmonia), 호프 신포니커(Hofer Sinfoniker), 짤츠부르크 챔버 솔로이스츠(Salzburg Chamber Soloists), 아테네 필하모니 오케스트라(Athens Philharmonia Orchestra), 파자르지크 심포니 오케스트라(Pazardjik Symphony Orchestra), 핀란드 요엔수 오케스트라(Joensuu Orchestra), 유바스큘라 심포니 오케스트라(Jyväskylä Symphony Orchestra), 미켈리 시 오케스트라(Mikkeli City Orchestra)가 있다.

 

한국에 있을 당시 합창지휘자, 오페라코치로 활동하였으며 국립극장에서 열린 소극장 오페라 페스티벌에서 서울 오페라 앙상블의 음악코치 겸 연주자로 참여하였다. (푸치니 쟌니스키키, 레온카발로 팔리아치, 모차르트 극장지배인, 림스키코르사코프 모차르트와 살리에리) 이 외에도 대학오페라축제(모차르트 코지 판 투테), 남양주시립합창단(모차르트 오페라 마술피리), 울산시립합창단(남해찬가), 의정부시립합창단(베르디 레퀴엠)과 함께 연주하였다.

또한 도독 후 독일 뷔르츠부르크 국립음대 재학 시 독일 작곡가인 에두아르트 큔넥케(Eduard Künnecke)의 오페레타 “Der Vetter aus Dingsda”를 지휘하였고 뷔르츠부르크 현대음악앙상블 (the Ensemble Neue Musik Würzburg)과 아르놀드 쇤베르크(Arnold Schönberg)의 달에 홀린 삐에로(Pierrot Lunaire)의 프리미어레 연주를 지휘하였다.

 

지휘자 정혜주는 서울태생으로 상명대학교와 한국예술종합학교에서 작곡, 오르간을 공부하면서 지휘자로서 기초를 다졌다.

한국예술종합학교 재학 당시 이미 합창음악에 깊은 흥미를 갖고 지휘공부를 시작하였으며 졸업 후 바로 도독하여 펠릭스 멘델스존이 초대 학장이었던 라이프치히 국립음대(Hochschule für Musik und Theater „Felix Mendelssohn-Bartholdy“ Leipzig)에서 석사과정으로 마틴 슈메딩 교수(Prof. Martin Schmeding)에게 오르간, 토마스 렌너츠 교수(Prof. Thomas Lennartz)에게 오르간 즉흥연주, 에크하르트 쿠퍼(Eckhart Kuper)에게 쳄발로를 수학하였고 졸업과 동시에 뷔르츠부르크 국립음대(Hochschule für Musik Würzburg)에서 오케스트라 지휘 석사과정에 수석 입학하였으며 아리 라질라이넨 교수(Prof. Ari Rasilainen)에게 오케스트라 지휘, 요르그 슈트라우베 교수(Prof. Jörg Straube)에게 합창지휘 그리고 유코 아마누마 교수(Prof. Yuuko Amanuma)에게 오페라 코치를 사사하였다.

학업이외에도 Jukka-Pekka Saraste, Riccardo Frizza, Johannes Schlaefli, Bruno Weil, Alim Shakh, Georg Christoph Sandmann 등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선배 지휘자들의 멘토링과 세미나, 마스터클래스에 참가하였고 현재 독일을 비롯한 여러 유럽국가들을 주 무대로 지휘자로서 활동하고 있다.

 

 

 

 

 

Season 2021 © Hyeju Jung.

 

Alterations or abbreviations are not allowed without permission.

Thank you for your kind understanding.